|6767|2 헌책팔기 오늘자 최신정보는 여기에
Qna
    미 군수품 싹쓸이로 팔리며 북 피란민 상권 장악
  • 보수동 책방골목도 헌책을 내다파는 피란민들로 붐볐다. 광복 후 일본인들이 남기고 간 책을 팔기 시작하면서 만들어진 '책 시장'에는 전쟁이 시작되자 병사들이 읽던 잡지와 책이 등장했다. 게다가 피란민들은 끼니를...
  • 책 수집하다가 차린 헌책방, 벌써 35년
  • ⓒ 김지형 헌책방만이 아니라 서점 자체를 찾아보기 힘든 요즘, 직접 책을 고르는 즐거움이 사라진 지 오래다. 그나마 남은 서점들도 베스트셀러 팔기에 급급하다. 시간 여유가 되는 날 꼭 한 번쯤 합동서점의 책 숲으로...
  • 살고 싶은 ‘책의 도시’ 베슈렐(Becherel)
  • 기웃거리다가 들어간 책방에는 오래된 골동품들을 함께 팔기도 했고, 또 어떤 곳은 차를 마실 수 있는... 흔하게 구할 수 있는 값싼 헌 책들은 물론, 한 눈에도 오래되었을 것 같은 희귀한 책들도 엄청 많았다. 베슈렐의...
  • "첫 대학생활 길라잡이 돼드려요"
  • 이외에도 Q&A 코너를 통해 궁금한 점을 물어보거나 헌책 사고팔기, 건의사항 등이 가능해 신입생 전용 홈페이지 접속만으로 대학생활 적응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. 정재원 경일대 학생처장은 "해마다 신입생들이...
  • [소읍기행] 50년 명맥 이어온 헌책방 골목, 부산 보수동
  • 모인 헌책방 거리로 발전했다. 보수동에서의 50년 이곳에서 한국전쟁 때부터 책과 미술품 장사를 한 양호석... 잡고 팔기 시작했다. "그때는 책이 귀했거든. 길 넓은데다 자리 깔고 늘어놓으면 다 팔려. 그래서 내가 장사...
블로그
    책만 보고 가는 서점? 여기선 안 통해요
  • 시골 사람들이 헌책을 사고 팔며 책으로 마을을 재생하는 이야기였다. 그 안에는 시낭송과 음악회 등 문화... 지난해 초부터 도매상에게 책을 현금으로 구매해 팔기 시작했다. 9개월 동안 매출액이 700여만 원. 기대 밖의...
  • 잃어버린 시간을 되찾은, 금호동 책방 ‘프루스트의 서재’
  • (146쪽)       질리지 않아야 “전역 후 처음 일하게 된 곳이 헌책방이었어요. 제가 책방을... 책이 들어왔는데 정말 팔기 싫은 책일 때는 어떻게 하나요? 박성민: 그런 경우 물론 있고요....
  • '헌책의 화려한 부활' 한 평 시민책시장, 참여 방법은?
  • 이렇게 시민들이 직접 팔기도 하고, 헌 책방도 도울 수 있도록 직접 참여도 허용하고 있습니다. <앵커> 지금이라도 참여 신청을 해도될까요? <이용훈 / 서울도서관 관장> 네, 신청은 언제든지 가능합니다. 서울도서관...
  • 노포야화 (4) 마산 헌책방 영록서점
  • 고물상에서 구해온 헌책들을 손수레에 싣고 다니며 팔기 시작한 것이 지금의 ‘영록서점’의 시작점이다. 정말로 책이 좋아서 시작한 것이 아니냐는 말에 박 대표는 에피소드를 하나 들려줬다. “손수레 장사하던 시절에...
  • 원철골수(怨徹骨髓)
  • 춘추전국시대, 진(秦)의 목공(繆公)은 명신(名臣)인 건숙(蹇叔)등의 헌책(獻策)으로 국력을 키우면서... 그 무렵 정(鄭)나라 상인인 현고(弦高)라는 사나이가 소를 팔기 위해 주나라에 와 있었다. 그는 진격해 오는 진병(秦兵)...
뉴스 브리핑
    대형 중고서점 생기며 대전 원도심 헌책방거리 줄줄이 폐점
  • 하루에 책 한 권 팔기가 점차 더 어려워진 탓에 가업을 물려받겠다는 가족이나 사겠다고 나서는 사람을 찾기도 어렵다. 20대, 30대부터 헌책방을 꾸려왔던 주인들도, 추억을 함께한 단골손님들도 같이 은퇴할 나이를...
  • [영하의 날씨] 아, 이것은 소리없는 아우성
  • 가는 길에 꼬리칸에서 구한 것들을 팔기도 하고요. 꼬리칸에서 팔 게 뭐 있느냐고요? 인간이 가진 모든 것은... 잡지, 헌책. 뭐 이런 것들이에요. 근데 머리칸 사람들은 이런 물건에 사족을 못 쓰죠. 빈티지잖아요? 머리칸...
  • [아침향기] 보수동책방골목 르네상스
  • 지금은 헌책방골목이 아닌 서점 밀집거리로서 우리나라에서는 보기 드문 명소가 되었다. 아직도 절반 이상의... 책도 팔기는 하지만 그보다 다른 걸 더 많이 담고자 기획된 책방이라고 주인장이 얘기한다. 누구든 소중하게...
  • 청주대 총학 '헌 책 사고팔기' 인기
  • 청주대 총학 '헌책 오픈 마켓' 인기 청주대 총학생회가 마련한 '헌 책 오픈 마켓' 행사가 학생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. 선배가 쓰던 책을 정가의 30∼50%에 후배에게 파는 이 행사는 오는 13일까지 열린다. 2013.3.8...
  • 경일대,신입생 전용 홈페이지 개설
  • 이외에도 Q&A코너를 통해 궁금한 점을 물어보거나 헌책 사고팔기, 건의사항 등이 가능해 신입생 전용 홈페이지 접속만으로 대학생활 적응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. 정재원 경일대학교 학생처장은 “매년 신입생들이...